내 MBTI(16 Personalities)인 INFP 특징 정리

MBTI

INFP 특징

갑자기 MBTI에 부쩍 관심이 늘었습니다.

얼마 전에 MBTI 진단을 받았는데, 제 결과는 INFP형이었습니다.

이번 포스팅에서는 제 MBTI를 알게 된 김에, INFP형은 어떤 특징이 있는 지 소개합니다.

INFP 특징

INFP형은 MBTI 중 외교관으로 분류되는 유형입니다.

‘외교관’ 이외에 ‘분석가’, ‘탐험가’ 등이 다양한데요.

‘외교관’에는 ‘제창자(INFJ)’, ‘중재자(INFP)’등 공통적으로 N과 F가 들어갑니다.

N은 직관형, F는 감각형이죠.

반대로 내향형(I)·외향형(E), 판단형(J)·지각형(P)을 나타내는 알파벳은 일부만 공통적입니다.

‘N’, ‘F’가 공통적이기 때문에 ‘외교관’은 ‘NF형‘이라고 불리며, 이상주의 기질을 가진 타입으로 여겨지고 있습니다.

INFP 특징

정말 간결하게 정리하면 ‘이상주의자’, ‘완벽주의자‘ 라고 볼 수 있습니다.

그래서 자신의 가치관, 사고방식에 충실하고 이상신념중요하게 생각합니다.

그렇기에 이상이나 신념 등을 부정 당하면 굉장히 기분이 안 좋아지는 경향이 있습니다.

조금 더 구체적으로 들어가자면

창의성과 상상력이 풍부하고 사색과 철학을 좋아하며, 배려심이 많습니다.

또한, 섬세하고 감수성이 풍부하며, 대세에 따르기보다는 자신의 가치관에 맞는 삶을 추구하는 경향도 있습니다.

여기까지는 잘 알려진 INFP의 특징인데요.

조금 더 이야기하자면

대인 커뮤니케이션에서 1대 1이 특기로, 多대일, 多대多에는 취약한 모습을 보입니다.

와 이것은 개인적으로 정말 정확하다고 느꼈어요.

수동적이면서 무리하지 않는 스타일이기에, 적극성이 부족하다는 평을 받기도 합니다.

한 마디로 정리되거나, 어떤 카테고리로 묶이는 것을 싫어하는 경향도 있다고 하네요.

업무적인 면에서의 특징

일단 빠지면 상당히 깊게 몰입합니다.

저 같은 경우도 공부 같은 것도 진짜 하기 싫다가도 일단 시작하면 굉장히 몰입하는 편입니다.

INFP형은 이 특징이 강합니다.

관심사에는 주위를 전혀 신경 쓰이지 않을 정도로 작업에 열중하는 모습을 INFP형은 가지고 있습니다.

하지만 반대로 자신이 이해하지 못하거나 단순 작업에는 취약한 모습을 보입니다.

다르게 표현하자면 자신 혹은 누군가에게 도움이 되는 지 알 수 없는 작업에는 금방 싫증이 난다고나 할까요.

다만 그렇다고 해도 일단 할 일은 묵묵하게 하는 분들도 많다고 합니다.

반대로, 무언가 도움이 된다고 판단하면 제대로 하는 타입이기 때문에 딱 잘라서 단순 작업을 하지 못한다고 단정 짓지 않는 것이 좋습니다.

인간 관계에서의 특징

아무래도 많은 분들에게 MBTI 최대 관심사는 인간 관계가 아닐까요.

많기 때문에 구체적으로 써보겠습니다.

  1. 신뢰할 상대를 상당히 신중하게 선택한다.
  2. 내성적하고 과묵하여 생각을 알 수 없다는 말을 자주 듣는다.
  3. 가볍고 피상적인 어울림이 서투르다.
  4. 자신을 차분히 성장시키는 사람을 소중하게 생각한다.
  5. 지배나 위압적인 태도를 좋아하지 않는다.

대인 관계에 있어 INFP는 친해지기 어려운 사람으로 인식되기 쉬운데요.

하지만 사실은 조화를 중요시하며, 매우 배려심이 깊은 타입입니다.

또한 공감 능력이 매우 높아, 사람의 감정을 예민하게 감각할 수 있고, 상대방을 깊이 이해하려는 경향이 있습니다.

표면상의 교제는 서투르지만, 자신의 가치관을 차분히 알아보려고 해주는 사람을 무엇보다도 소중히 생각하여, 한 번 마음을 놓으면 정이 두터운 모습도 보여줍니다.

남을 지배하거나 위압하고 싶은 생각은 들지 않고, 자신에게 관여하지 않는 한 기본적으로 남에 대한 관심이 희박합니다.

다만 자신의 이상이나 가치관이 명확하기 때문에 좋든 나쁘든 그것을 지키려는 타입도 있습니다.

커뮤니케이션을 취하는 방법은 대다수보다 소수와의 연결을 중요하게 합니다.

생각에 잠기기도 하고 여러 가지를 상상하기도 하며 때로는 철학적인 것도 만지고 즐깁니다.

반면 이런 행동이 적극성이 떨어지는 것처럼 느껴질 수도 있습니다.

좁고 깊게‘가 INFP형의 공통 키워드라고 할 수 있습니다.

그래서 억지로 인맥을 넓히거나 많은 사람들을 사귈 필요는 없다고 생각해요.

몇 명의 신뢰할 수 있는 사람들과 깊이 사귀는 것이 INFP형인 저에게는 살기 좋다는 것이 솔직한 마음입니다.

INFP형이 빠지기 쉬운 안 좋은 패턴

INFP형의 특징을 여러 가지 적어왔는데 조금 구체적인 패턴 중 좋지 않은 패턴도 함께 정리합니다.

알아두기만 하면 주변에 비해 내가 뒤떨어진다고 생각하기 보다는, 아니라 내가 그냥 그런 타입이구나라고 일부 받아들이면 마음이 조금이라도 가벼워져요.

실현 불가능해 보이는 높은 목표를 부과(과도한 이상・완벽주의)

INFP형은 좋든 나쁘든 완벽주의로, 일단 100점을 목표로 합니다.

그것을 완수함으로서, 인정받고 칭찬 받을 수 있다고 생각하기 때문인데요.

문제는 실현 불가능하다고 느끼는 높은 목표를 자신에게 부과해 버리고 현실과의 격차에 계속 시달립니다.

이상을 너무 추구해서 현실과의 격차에 시달림 → 강한 스트레스를 받다고 무기력에 사로잡힘

이 패턴으로 이어지기 십상입니다.

제가 정말 너무나도 공감 많이 하는 패턴이에요.

뭔가 혼자 벽을 세워 놓고 스스로를 괴롭게 하는 느낌?

그렇기 때문에 무리하지 않고 자신의 상황에 맞는 목표를 세우는 것이 가장 마음이 편안해집니다.

그렇다고 높은 목표를 설정하지 않으면 좋지 않다·인정받지 못한다고 생각할 필요는 없습니다.

딱히 100점이나 높은 목표가 정답이 아니라고 생각할 수 있다면 이상한 편견에서 벗어날 수 있어서 훨씬 편해질 수 있어요.

자신과 관계없는 범위·의도하지 않은 일이라도 상처를 받음

깊이 생각해버리는 것도 INFP형의 특징입니다.

뒷면의 뒷면을 읽는, 본질을 꿰뚫어본다는 점에서는 장점입니다.

그러나 감수성이 강하고 공감 능력이 높다는 특징도 있어 상대의 부정적인 감정을 읽어 버렸을 때는 깊은 상처를 받게 됩니다.

그래서 의도하지 않은 상대의 발언에도 상처 받기 쉽고, 오해해서 우울해질 때도 많습니다.

그리고 그 부정적인 감정은 진지하게 자신에게 밀어 넣기 때문에 상대방과의 관계를 피하게 되기 때문에 오해를 풀 기회가 적어지기도 합니다.

コメント

Copied title and URL